오늘 서울로 올라오는 KTX에서 읽었다.
아버지가 봉하마을에 갔다 오시면서 직접 사오신 책...
나쁜 사마리아인들이 나에게 경제적인 무지함에 충격을 주고, 성공과 좌절이 나에게 정치적인 무지함에 충격을 준다.
사회생활을 한지 10년이 지났지만 그동안에 난 무슨생각을 하면서 살아왔는지.. 뭘 위해 살아왔는지...모르겠다.
앞으로 2년간 좀 더 생각 해봐야겠다..



'잡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0원짜리 밀면  (0) 2012.03.11
공부의 신  (0) 2010.05.25
선배 단원을 떠나보내며  (0) 2010.02.08
디스크운동  (0) 2009.12.28
성공과 좌절  (2) 2009.12.22
나쁜 사마리아인들(BAD SAMARITANS)  (0) 2009.12.21
  1. 김한나 2009.12.25 01:28 신고

    요즘 책 많이 읽으시네요ㅋ
    그러다 체해요~ㅋ

  2. 정면 2009.12.25 23:58 신고

    ㅋㅋㅋ 책들고 가기 무거워서 가기전에 많이 봐야해~~ ㅌㅌ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