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5가 국내 정발이 늦어져서 아이팟터치 5세대를 구매한후 잘쓰고있었는데...


아이폰5가 나름 버스폰(?)으로 풀려 구매를 해버렸다. ㅠ.ㅠ


인터넷 커뮤니티사이트에서 야시장처럼 몇시간 잠깐 나왔다가 사라지는 할부원금 -20만원 짜리 아이폰5


1월초에 아이폰4s를 정가 그대로 주고 샀었는데 이번엔 나름 좋은 조건이라고 스스로 위안을 해본다.


4s는 화이트였고 아이패드도 화이트, 아이팟 터치도 화이트.. 하지만 아이폰4는 블랙으로.


오른쪽에 있는 올래마크있는 상자는 예약판매자 사은품이다



액정보호지2장(지문방지1장, 코팅(?)한장) 과 아이폰 색상과 같은 케이스



나노유심이다.. 유심이 얼만큼 작아질런지.. 마이크로유심도 작다고생각했는데 이건 손톱보다 훨씬 더작다..




블랙의 고고한 자태.. 역시 남자는 블랙인가...



이어팟과 라이트닝케이블.. 그리고 충전기..


23차 예약인데 10일에 택배오고 그날저녁에 바로 개통이되어서 하루정도 써봤다.


장점..

1. 뽀대가 정말 좋다(정장에 아이폰5 블랙을 들고있으면..)

2. 가볍다

3. 동영상보기에 좋다(와이드화면)

4. LTE 정말 빠르다.(3G는 이제 못쓸듯..)

5. 앞면이 전부 검은색이라 앱실행시 테두리 이질감이 없다.


단점..

1. 통장잔고의 가벼움

2. 통신요금의 무거움

3. 4S가격의 개폭락



아무튼 좋다.. 지르세요.. 두번 지르세요



  1. ^^* 2013.02.08 02:47 신고

    단점에 통장잔고의 가벼움에 웃고 공감하고 갑니다. ^^*

    • 정면 2013.02.09 22:12 신고

      너무 가벼워 졌습니다. 그래서 미니를 아직 못지르고 있어요 ㅎㅎ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 Recent posts